썸트렌드 에어(AIR)



출처: 셔터스톡


※ 이 글은 썸트렌드 에어로 '꾸미기 열풍'을 리서치한 글입니다.






꾸미기 열풍이란 모바일세대의 취향과 개성을 표현하기 위해 다양한 제품을 꾸미는 트렌드를 의미합니다. 특히 MZ세대를 중심으로 키링과 텀블러, 티셔츠, 모자 등 다양한 물건을 개성을 담아 꾸미는 활동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1]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우울감 증가와 외부 활동이 제한되면서 자기표현의 수단으로 꾸미기가 중요시되고 있는 결과로 볼 수 있습니다. MZ세대는 디토 소비를 통해 자신의 취향을 표현하고, 온라인에서 키링이나 텀블러 꾸미기용 액세서리 구매량이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뿐만 아니라 다양한 품목에서 꾸미기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어, 패션아이템뿐만 아니라 가방, 신발까지 다양한 제품을 꾸미는 즐거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1]







꾸미기 트렌드는 소비자들이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고 즐기기 위해 나타났습니다. 예전에는 삶의 필수품이나 가방, 신발과 같은 패션 아이템을 그대로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었지만, 현재 MZ 세대들은 자신만의 독특함을 표현하기 위해 다양한 꾸미기에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3] 일명 '백꾸'나 '모꾸'와 같은 트렌드들은 새로운 가방이나 모자를 사는 것보다 저렴한 아이템을 활용하여 기존 아이템을 커스터마이징하여 즐기는 방식으로 움직이고 있습니다.[2] 특히 화꾸, 즉 화장품 꾸미기 역시 인형 키링이나 스트랩과 같은 다양한 장식을 활용하여 자신만의 아이템을 만들어내는 즐거움을 안겨주고 있습니다.[3] 이러한 트렌드는 소비자들 간의 상호작용과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확산되어 가는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유행하는 '꾸미기'의 대표적인 사례로는 '백 꾸미기'와 '신발 꾸미기'를 들 수 있습니다.[1] '백 꾸미기'는 가방에 인형이나 참, 리본 등을 장식하여 개성을 표현하는 트렌드로, 많은 MZ세대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2, 4] 또한 '신발 꾸미기'는 운동화나 슬리퍼 등 신발에 각종 장신구를 달아 개성을 나타내는 스타일이 유행 중이며,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이를 공유하고 있습니다.[1] 이러한 꾸미기는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고 싶어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추가적으로 레드벨벳 조이, 블랙핑크 지수, 소녀시대 태연 등 유명 스타들의 '백 꾸미기'나 '신발 꾸미기' 사례도 많이 보고 있습니다.[3]








꾸미기 열풍을 마케팅에 활용하기 위해서는 먼저 고객들의 감성에 호소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해야 합니다. 꾸미기는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감정과 추억을 일깨워줄 수 있는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에, 제품 또는 서비스의 마케팅 전략에 이를 반영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예를 들어, 꾸미기와 관련된 캠페인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고, 과거의 추억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을 활용하여 소비자들과의 감성적인 연결